우리은행, 내부 혁신 TFT 운영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Wednesday, November 8th, 2017
AS

우리은행은 이광구 은행장의 사임의사에 따라 조직을 조기에 추스르는 한편, 고객 신뢰 회복을 위해 내부 혁신 태스크포스팀(TFT)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내부 혁신 태스크포스팀은 ▲인사시스템 혁신 ▲기업문화 혁신 ▲고객중심의 윤리경영을 3대 추진방향으로 정하고 세부 혁신 과제를 발굴한다.

현장의 의견수렴을 위해 합병 후 입행한 실무직원 위주로 팀을 구성하고, 발굴한 혁신 과제는 직원 공청회 등을 실시해 구성원의 의견을 반영 할 계획이라고 은행측은 밝혔다.

태스크포스팀은 채용을 포함한 모든 인사프로세스를 점검하고, 은행 내외부에서 공감할 수 있는 인사시스템 혁신안을 마련한다.

또한 영업현장을 중시하는 정책을 마련해 전 직원이 한마음으로 최고의 경영성과를 이룰 수 있는 조직문화 혁신안도 제시할 계획이다.

이와함께 중소기업과 영세자영업자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은행에 요구되는 사회적 책임을 완수하고, 고객과 국민의 신뢰 회복을 위한 고객중심 윤리경영 실천안을 도출 할 예정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전 임직원이 스스로 탈바꿈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보여줄 것”이라며 “1만 5000명 임직원 모두가 고객 신뢰를 회복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Comments

samsung fire

new ener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