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태국서 2억1000만 달러짜리 공사 수주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Wednesday, August 30th, 2017
AS

자료/ SK건설 제공

SK건설이 태국에서 2억1000만 달러(한화 2300억원) 규모의 석유화학플랜트 공사를 수주했다. SK건설은 태국 라용(Rayong) 주(州) 헤마라즈(Hemaraj) 산업단지에 폴리올 플랜트를 건설하는 공사를 수주했다고 29일 밝혔다.

수도 방콕에서 동남쪽으로 150km 떨어진 헤마라즈 산업단지에 연간 13만톤 짜리 폴리올 플랜트를 짓는 사업으로 SK건설은 EPC(설계, 조달, 시공)는 물론 시운전까지 도맡아 공사를 수행한다. 공사기간은 착공 후 35개월이다.

폴리올은 자동차 내장재나 건설·전자 제품 원료를 쓰이는 폴리우레탄의 주성분으로 최근 아시아 지역에서 폴리올 원료 수요가 급격히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입찰에는 SK건설 등 국내 주요 건설사와 일본의 도요엔지니어이링·미쯔이조선 컨소시엄등이 대거 참여해 경쟁이 치열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SK건설이 이달 초 16억 달러 규모의 이란 정유공장 현대화공사를 수주했다.

Comments

samsung fire

new ener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