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세계2위 지게차 회사에 엔진 수출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Wednesday, June 28th, 2017
AS

사진/ 두산인프라코어 제공

두산인프라코어가 세계 2위 지게차 업체인 독일 키온(KION)그룹과 엔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공급 예상 물량은 2028년까지 디젤 및 LPG 소형엔진 6만9000여대다. 2012년 자체 개발한 친환경, 고효율 소형엔진인 G2엔진으로,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인정받아 2013년 ‘올해의 10대 기계 기술’과 ‘IR52 장영실상’에 선정됐다.

2014년에는 영국 지게차협회(Fork Lift Truck Association)로부터 혁신상을 수상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2015년 말 키온의 엔진 공급사로 선정돼 키온 프리미엄 지게차에 탑재할 소형엔진 개발에 착수했다.

이후 2019년 발효되는 유럽 배기규제 Stage V와 키온 제품의 사양에 맞춰 디젤 엔진(D24, D34) 및 LPG 엔진(P24, P34) 각 2기종, 총 4기종의 엔진 양산을 준비 중이다.

유준호 부사장은 “이번 계약 체결로 두산은 세계 일류 업체들의 전략적 파트너로 자리매김했다”며 “강화되는 유럽 배기규제에 부응하는 기술력과 안정적인 품질을 기반으로 세계 최고 성능의 엔진을 공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Comments

 

Sorry, you need to install flash to see this cont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