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건조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Wednesday, March 15th, 2017
AS

사진/ 삼성중공업 제공

삼성중공업이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건조 기록(2만TEU급)을 세웠다. 삼성중공업은 15일 일본 MOL로부터 2015년 2월에 수주한 2만150 TEU급 컨테이너선 4척 중 첫 번째 선박 건조를 마치고 거제조선소에서 명명식을 열었다.

이날 명명된 'MOL TRIUMPH'호는 길이 400m, 폭 58.8m, 높이 32.8m로 컨테이너 2만150개를 한 번에 실을 수 있다.

전세계에서 건조된 컨테이너선 가운데 규모가 가장 크다. 삼성중공업이 독자 개발한 프로펠러, 프로펠러 앞뒤 물의 흐름을 제어해 추진력을 향상시키는 러더벌브와 스테이터 등 각종 에너지 저감 장치를 부착해 친환경 선박으로 평가받고 있다.

삼성중공업은 지난해 1월말 강재 절단식을 갖고 15개월에 걸친 선박을 건조했다. 'MOL TRIUMPH'호는 오는 27일 선주사에 인도된다.

Comments

 

Sorry, you need to install flash to see this content.